검은사제들 무료 다운로드

검은사제들 무료 다운로드

그러나 미국의 대중적 상상력에서 흑인 교회의 개념인 수도 B, 수도 C는 흑인과 종교적이라는 의미와 대체로 동등해졌습니다. 저는 전통적인 흑인 교회의 경계를 넘어 흑인 종교 생활의 역동성과 다양성을 보여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녹색: 제2차 바티칸 공의회와 흑인 권력 운동의 부상 사이에 그려진 이 연결고리에 놀랐습니다. 나에게 설명? 얼굴 검은 얼굴 표정 머리 만화 느낌 가이- 가톨릭, 제 2 차 바티칸 공의회의 시작 부분에, 의식 연습실험의 측면에서 더 많은 여유를 얻기 시작했다. 흑인이 된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에 대한 아이디어가 흑인 권력 운동에서 결실을 맺고 있다는 것과 동시에 사람들은 „우리는 전 세계에서 아프리카인 후손들과 연결되어 있습니다. 흑인이 된다는 것은 이 아프로 개신교, 흑인 교회 전통에 뿌리를 두고 있다는 것입니다. 흑인이 된다는 것은 이 독특한 흑인 영성을 가지는 것입니다.” 제2차 바티칸 공의회의 맥락에서, 가톨릭이 된다는 것은 그러한 것들을 가톨릭 생활에 통합하는 것이다. 1960년대 에 흑인 권력 운동이 등장하면서 작지만 성장하는 흑인 가톨릭 운동가들이 이 역사를 비판적으로 바라보며 „사실, 당신은 가톨릭 교회가 보편적이라고 우리에게 말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여러분이 해온 일은 아일랜드 가톨릭과 독일 가톨릭 신자로 우리를 훈련시키는 것입니다.” 그러나 가톨릭 교회의 인종 적 투쟁은 단지 흰색 대 흑인 또는 백인 대 히스패닉에 관한 것이 아닙니다. 많은 흑인 가톨릭 신자들은 교회에서 자신의 정체성을 놓고 고군분투해 왔으며, 찰스턴 대학의 종교 학조 교수인 매튜 크레슬러(Matthew Cressler)는 그의 새 책인 `정통 흑인과 진정한 가톨릭`에 기록되어 있다. 20세기 중반, 가장 큰 문제는 인종을 초월한다고 주장하는 교회의 보편적 메시지를 어떻게 „백인 인종차별 기관”이라는 증거로 조화시키는 가가 되었다. 사제 20클립아트 | 클립아트 라이브러리 – 무료 클립아트 이미지 이충돌은 흑인 가톨릭 신자들이 흑인 권력 운동에서 영감을 받을 때 1960년대와 70년대에 와서 일부 흑인 가톨릭 신자들이 실제로 „흑인이 된다는 것은 흑인 교회의 일부가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합니다.

20세기에 걸쳐 흑인 가톨릭 신자들은 흑인들이 종교적인 유일한 방법으로 흑인 교회에 대한 이 개념에 도전하고 아이러니하게도 이 개념을 강화한다. „진정으로 검은 진정으로 가톨릭”이 투쟁은 많은 형태를했다, 크레슬러는 기록. 일부 아프리카 계 미국인은 전통적인 질량의 조용한 형식에 매료 되었다. 다른 사람들은 아프리카 도상학을 교회 공간에 통합하는 방법을 찾았습니다: 1969년 한 „블랙 유니티 미사”에서 시카고 사제들은 호랑이 가죽으로 장식된 제단 앞에 서서 아프리카 방패로 장식했습니다. 이 책은 진정한 흑인과 진정한 가톨릭이라는 제목을 가지고 있지만, 진정성의 개념은 정말 그 방정식의 양쪽에서 작동 – 검은 색과 가톨릭.